상단여백
HOME 오피니언 안전훈련 / 캠페인
철탑·크레인 등에서 3년간 40여건 사고··· "도민안전 확보할 것"
김민정 기자 | 승인 2020.03.16 17:21

충북소방본부(본부장 김연상) 광역119특수구조단이 16일 청사 부지 내 설치된 철탑에서 인명구조훈련을 실시했다.

송·배전 철탑은 전국에 39,937개소(충북 2,542개소), 타워크레인은 대형 2,700여기, 소형 1,800여기가 있으며 최근 3년간 40여건의 사고가 발생한 바 있다.

이에 따라 이번 훈련은 철탑, 크레인, 짚라인 등 고소(高所) 특수사고 현장의 안전사고 발생 등에 대비해 로프·도르레 등의 장비를 활용한 다양한 인명구조 기술 숙달을 목적으로 실시 됐다.

김연상 본부장은 “다양한 특수사고 발생에 대비한 구조대원들의 현장대응 역량 및 전문 구조기술 향상을 통해 도민안전 확보에 최선을 다할 것”이라고 말했다.

김민정 기자  safe@119news.net

<저작권자 © 주식회사 한국안전신문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